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네비게이션 하단영역

새소식

새소식 글보기
맥도날드, 자사 직원 출연한 두 번째 TV 광고 공개
작성일 | 2017.04.06

변화를 만나는 곳, 변화를 만드는 곳”


맥도날드, 자사 직원 출연한 두 번째 TV 광고 공개


-       회사 성장의 주역인 ‘맥도날드 직원들’의 진솔한
이야기 담아


-       맥딜리버리, 맥드라이브, 미래형 매장 등 업계 선도하는
혁신적인 기업 문화 알려


 


(2017년 4월 6일) ---- 맥도날드(대표이사 조주연,www.mcdonalds.co.kr)가 자사 직원들이 출연한 두 번째 TV 광고를 공개했다.


이번 광고는 맥도날드에 근무하면서 회사의 성장을 이끌어온 직원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국내
최초 드라이브 스루, 업계 최초 24시간 매장 운영, 햄버거 최초 딜리버리 서비스, 미래형 매장 도입 등 다양한 플랫폼을
선보이며 혁신을 거듭해온 맥도날드가 직원들의 성장과 열정 어린 경험을 지원한다는 메시지가 영상에 반영됐다. 지난
해 9월 선보인 ‘사람이 있는 곳, 사람을 배우는 곳’ 광고에 이어 이번 ‘변화를 만나는 곳, 변화를 만드는 곳’ 광고의 출연진은 모두 전국 맥도날드 매장에서 실제 근무 중인 직원들이다.


광고에 출연한 맥도날드 목포 남악DT점 김지웅
매니저는 “매장의 아르바이트 직원인 크루로 입사해 현재 정규직 매니저로 재직 중”이라며 “그 동안 맥딜리버리부터
맥드라이브, 최근 도입된 미래형 매장에 이르기까지 맥도날드의 다양한 플랫폼을 고루 경험하며 성장해왔다. 항상 ‘최초’를 선보이며
변화와 혁신의 중심에 서 있는 기업의 일원이라는 자부심으로 광고 촬영에 임했다”고 출연 동기를 밝혔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최상의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업계를 선도하는 맥도날드의 혁신적인 기업
문화를 알리고 직원들의 자부심을 높이기 위해 실제 직원이 출연한 두 번째 TV광고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맥도날드는 직원들이 회사의 혁신을 주도하며 성장의 기회를
갖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라고 전했다.


전국에서 18,000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맥도날드는 학력, 나이, 성별, 장애 등에 차별 없는 열린 채용을 지향하며, 1,600여명의 주부, 320여명의 시니어 크루, 240여명의 장애인 크루를 고용하고 있다. 매장의 아르바이트 직원인 크루부터 본사 직원에 이르기까지 모든 직원에게 동등한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며, 매년 300여명의 크루들을 정규직인 매니저로 전환 채용하고 있다. 크루들에게는 매장 관리직인 매니저와 점장을 거쳐 지역 관리자나 본사의 다양한 부서에서 근무할 수 있는 기회가
열려 있으며, 실제 한국맥도날드 본사 직원 50% 이상이
매장에서부터 커리어를 시작했다.


게시물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맥도날드, 공식 모델 다니엘 헤니와 함께 시그니처 버거 전국 론칭
다음글 맥도날드, ‘카카오톡 선물하기’ 공식 입점

하단영역

페이스북 인스타 유튜브 카카오스토리 WA 웹접근성 인증마크

한국맥도날드(유) l 대표자: 조주연 l 사업자등록번호: 101-81-26409

전화주문 : 1600-5252 ㅣCOPYRIGHT ⓒ 2014 ALL RIGHTS RESERVED BY McDonald's

당사 홈페이지의 이미지나 내용을 외부로 가져가서 사용하는 행위는 당사의 저작권, 상표권 등 지식재산권을 침해하는 행위입니다.
무단 공유할 경우 저작권법, 부정경쟁방지법 기타 관련 법령에 따라 책임지게 될 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관련한 질의사항은 고객센터로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